<신간소개> 가난한 사람들도 여가를 가져야 한다는 생각은...

2012-07-09 13:42:46, Hit : 3520

작성자 : 끄로마뇽
- File #1 : 포맷변환_저녁이있는삶(입체).jpg(411.0 KB), Download : 79
원래크기로보기

가난한 사람들도 여가를 가져야 한다는 생각은 부자들에겐 언제나 충격이었다. 19세기 초 영국에서는 남자의 평일 근로시간이 15시간이었다. 아이들도 하루 12시간씩 일하는 게 보통이었고 어른만큼 일하는 경우도 있었다. 노동 시간이 약간 긴 것 같다고, 참견하기 좋아하는 사람들이 주제넘게 제의했을 때 되돌아온 대답은, 일이 어른들에겐 술을 덜 먹게 하고 아이들에겐 못된 장난을 덜 하게 만들어 준다는 것이다.

만일 사회를 현명하게 조직해서 아주 적정한 양만 생산하고 보통 근로자가 하루 4시간씩만 일한다면 모두에게 충분한 일자리가 생겨날 것이고 실업이란 것도 없을 것이다. 이러한 생각은 부자들에겐 충격이다. 가난한 사람들은 그렇게 많은 여가가 주어지면 어떻게 사용할지도 모를 것이라고 믿고 있기 때문이다.

현대의 생산 방식은 우리 모두가 편안하고 안전할 수 있는 가능성을 열어놓았다. 그런데도 우리는 한쪽 사람들에겐 과로를, 다른 편 사람들에겐 굶주림을 주는 방식을 선택해 왔다. 지금까지도 우리는 기계가 없던 예전과 마찬가지로 계속 정력적으로 일하고 있다. 이 점에서 우리는 어리석었다. 그러나 이러한 어리석음을 영원히 이어나갈 이유는 전혀 없다.

                                                                      - 버트런드 러셀,『게으름에 대한 찬양』


<저녁이 있는 삶>이 폴리테이아에서 출간되었습니다.
그동안 폴리테이아에서는 정치가들의 책을 꾸준히 출간해 왔는데요,
이 책도 그 중 한 권입니다.
표지나 본문 디자인을 파격적일 만큼 심플하게 가봤습니다.
본문도 1도로 재생용지를 사용했고요.

<저녁이 있는 삶>이라는 구호에 대해, 듣기는 좋으나 '어떻게?'가 더 중요한 게 아니냐고 생각하신다면 일독을 권합니다. 이 책은 그 질문에 대한 꽤 꼼꼼한 대답입니다.





전체목록  |  편집일기 (145)  |  신간이야기 (139)  |  제작일지 (51)  |  한 줄 인용 (13)

 
109 신간이야기
  <이것을 민주주의라고 말할 수 있을까> 서문 엿보기 
 관리자
2686 2013-06-24
108 신간이야기
  언론에서 본 '거리로 나온 넷우익' 
 관리자
3735 2013-06-10
107 신간이야기
  <어떤 민주주의인가>+<논쟁으로서의 민주주의> 북 트레일러 
 관리자
2789 2013-05-14
106 신간이야기
  <한국 사회 불평등 연구>언론리뷰. 
 未貞
50021 2013-05-02
105 신간이야기
  최장집 교수의 신간 <논쟁으로서의 민주주의> 
 관리자
2928 2013-04-26
104 신간이야기
  자유인 인터뷰 북트레일러~ 
 윤상훈
2568 2013-04-12
103 신간이야기
  [신간] 우리 시대 27인의 이야기   2
 끄로마뇽
2900 2013-03-25
102 신간이야기
  2013 새해 벽두 신간『세계노동운동사』! 
 未貞
2821 2013-01-07
101 신간이야기
  [신간] 스웨덴이 사랑한 정치인, 올로프 팔메 
 윤상훈
3351 2012-12-11
100 신간이야기
  [신간] 고진로 사회권 : 비정규직을 위한 대안적 복지 패러다임 
 윤상훈
2775 2012-12-11
99 신간이야기
  [신간] 광주, 여성: 그녀들의 가슴에 묻어 둔 5・18 이야기 
 끄로마뇽
3030 2012-10-23
98 신간이야기
  최고의 정치학자 3권 완간   1
 이진실
3835 2012-09-21
신간이야기
  <신간소개> 가난한 사람들도 여가를 가져야 한다는 생각은... 
 끄로마뇽
3520 2012-07-09
96 신간이야기
  난독증 치료의 신약, <마녀의 연쇄독서>   1
 끄로마뇽
3630 2012-07-03
95 신간이야기
  [오래기다려온신간] 헤게모니와 사회주의 전략   2
 이진실
3117 2012-05-08

[1][2] 3 [4][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