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집TIP③] 자주 사용하는 문자,단어,문장

2011-10-18 19:00:29, Hit : 5459

작성자 : 끄로마뇽
[알아두면 좋은 편집TIP③] 자주 사용하는 문자,단어,문장, 한방에 입력하기: Alt+I(아이)

아시는 분들은 아시겠지만 후마니타스는 본문을 '한글 2005'로 편집합니다.
마지막까지 본문 수정이 많은지라(정말 인쇄 들어가기 바로 전까지 수정하고, 다음쇄 찍을 때 독자들과 저자, 역자 의견을 반영해서 또 수정합니다), 드자이너에게 민폐 끼치지 말고, 편집자가 직접 편집하자는 결론에 도달한 거죠.

"한글로도 이런 편집이 나오나?"라고 놀라신다면 (뭐, 저희 책이 대체로 그리 화려하지 않다는 건 잘 알고 있습니다만 예컨대, <자본주의 이해하기> 같은 책들?) "나옵니다~ㅇ." 드자이너들이 한글로도 이렇게 편집할 수 있느냐며 놀라주면, 편집의 달인 최모 편집자는 늘 거만하게 "오호호호~ 그죠?"라고 웃지요.

어쨌든, 한글은 책을 출판할 수 있을 만큼 훌륭한 프로그램이고, 왠만한 기능은 다 있습니다. 그래서 가끔 알아두면 고생 안하는 Tip을 올려드릴께요.... 물론 한글 설명서에 다 나와 있고, 이미 알고 계신 분들도 많으리라 생각합니다만, 저희 저역자를 기준으로, 평범...한 분들을 대상으로 소개해 보지요.

자주 사용하는 기호를 입력할 때 매번 문자표(ctrl+F10)를 불러와 최근 이용한 문자표에서 마우스로 선택하시지는 않나요? 자주 사용하는 구절이나 단어를 일일이 입력하지는 않나요? 예컨대, Humanitas라는 단어를 자주 사용한다면? 이렇게 해보세요.
먼저 Humanitas라는 단어를 입력하고 블럭을 설정합니다. 그런다음, Alt+I(아이)를 누르면 <상용구 등록>이라는 상자가 나타납니다. 준말 란에 'ㅎ'을 입력합니다. 아랫쪽에 글자 속성 유지냐 유지하지 않느냐를 선택하게 되어 있습니다. 유지하지 않음에 체크. '등록'을 누릅니다. 그러면 컴퓨터에 저장이 된 겁니다.  
자, 이제 ㅎ을 누르고 Alt+I를 누릅니다. Humanitas로 바뀝니다! 놀랍지 않습니까?ㅋㅋ

물론 문자도 가능합니다.
보통 말줄임표는 가운데점 여섯개를 씁니다. 보통 분들은 그냥 마침표를 여섯개 찍습니다만... 쫌 아는 분들은 문자표에서 가운데점 세개를 두번 입력하시죠?
자, 일단 문자표로 가운데점 세개를 두번 입력합니다. 블럭을 설정합니다. 그런 다음 Alt+I(아이)를 누르면 <상용구 등록>이라는 상자가 나타납니다. 준말 란에 마침표 하나만 입력합니다. 아랫쪽에 글자 속성 유지하지 않는다를 선택합니다. '등록'을 누릅니다. 자, 마침표를 찍고 Alt+I를 누르면 가운데 점 여섯개가 나타납니다.

띄어쓰기가 들어있는 문장도 가능합니다.^^
상용구 기능처럼 한 글자만 말해도 상대방이 척척 알아들으면 얼마나 좋을까요...

가+Atl+I : 가을이라 기분도 꿀꿀한데 우리 어디 가서 돼지껍데기에 쏘주 한잔 할까요? ㅋㅋ


* 좀 전에 윤상훈 편집자가 상용구 기능에 깜짝 놀라기에 보란 듯이 올려둡니다.^^*

-----------------
찾아보시면 팁 두개가 더 있습니다...

[알아두면 좋은 편집TIP2] 맞춤법 사전 200% 활용법: F8
[알아두면 좋은 편집TIP1] 뭐든지 찾아줘요: Alt+G


서상희
압!!! 감사해요... ^^ 2011-10-18
22:34:20

수정 삭제
끄로마뇽
어떤 상용구를 등록했는지, 준말을 뭐라고 했는지 기억이 나지 않는다고요?
Ctrl+F3을 눌러보세요. 주루룩~ 내가 등록한 상용구 목록이 뜹니다. 여기서 수정도 할 수 있습니다.
2011-10-18
19:28:08

수정  



전체목록  |  편집일기 (145)  |  신간이야기 (139)  |  제작일지 (51)  |  한 줄 인용 (13)

 
100 편집일기
  [직장인 시리즈]의 첫 책으로 딱 적합한 책의 출발   9
 박상훈
4946 2008-12-11
99 편집일기
  [출판 요모조모] 인문사회과학 시리즈의 가벼움 혹은 뚝심   4
 펀짱
4326 2008-10-07
편집일기
  [편집TIP③] 자주 사용하는 문자,단어,문장   2
 끄로마뇽
5459 2011-10-18
97 편집일기
  [함께 만드는 책 이벤트1] <노동 없는 민주주의의 인간적 상처들>   6
 끄로마뇽
3171 2012-09-27
96 편집일기
  [함께하는 기획] 인간과 자연   1
 끄로마뇽
5389 2010-02-05
95 편집일기
  "벌금이 문제를 해결할 수 있을까?"   1
 끄로마뇽
2796 2013-03-11
94 편집일기
  "소금꽃나무 있어요"   21
 펀짱
3824 2011-08-12
93 편집일기
  '직원의 날' 의미있게 만들기   1
 끄로마뇽
4705 2009-01-15
92 편집일기
  『대한민국 정치ㆍ사회 지도』소개   6
 관리자
5400 2010-02-12
91 편집일기
  『부동산 계급사회』의 저자 인터뷰   16
 관리자
6204 2008-09-02
90 편집일기
  『소금꽃나무_한정 특별판』을 출간하며... 
 관리자
3941 2011-07-05
89 편집일기
  『한국인의 투표 행태』 저자 인터뷰_'한국인은 이렇게 투표한다' 
 관리자
3927 2011-12-14
88 편집일기
  가족, 가구, 가계(수정) 
 펀짱
5719 2009-02-06
87 편집일기
  개밥은 누가 주냐   1
 박미경
4559 2008-10-07
86 편집일기
  권력의 병리학 머리말과 제목에 대해   6
 펀짱
4801 2009-01-21

[1][2][3] 4 [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