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정치 사회 지도] '서민판'을 출간합니다~

2010-04-28 14:24:07, Hit : 4929

작성자 : 끄로마뇽
[대한민국 정치 사회 지도] 집약본의 출간을 준비 중입니다.
이른바 '서민판'으로 별명을 붙인 이 책은 각 동네 정보 부분이 빠지고 비수도권 부분이 추가됩니다.
450여 쪽 정도로 예상되며, 5월 둘째 주 정도에 서점에서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그동안 [대한민국 정치 사회 지도]를 구입하고 싶었으나 가격이 비싸서 망설이셨던 분들,
이 책에서 중요한 의미를 갖기는 하나 각 동네 지도의 통계가 반드시 필요한 것은 아닌 분들을 위한 책입니다.
책 앞부분에 들어간 "집약본을 내는 이유"라는 짧은 글과 목차를 소개합니다.

------------------------------------------------------------------------------------

                                                         집약본을 내는 이유


이 책은 [대한민국 정치 사회 지도: 수도권 편]의 요약본이다. 원래 책 분량의 4분의 3에 해당하는 동네별 상세한 정보는 뺐고, 서울, 경기, 인천 등 광역 지역을 대상으로 한 분석의 결과만 담았다. 물론 이 책에서 새롭게 추가된 것도 있다. 그것은 수도권에 적용했던 분석을 전국으로 확대한다면 어떻게 될까 하는 질문에 대한 대답이다. 기존 책을 구입했던 독자들의 편의를 위해 새로 들어간 내용은 후마니타스 출판사 홈페이지에서 열람할 수 있게 했다.

왜 이런 책을 내는가? 두 가지 이유 때문에 그렇게 했다. 우선은 2010년 2월에 펴낸 <대한민국 정치 사회 지도: 수도권 편>의 10만 원이라는 가격이 독자들이 돈을 주고 사서 읽기엔 너무 비싸다는 이유에서다. 한 독자는 서민의 관점에서 쓴 책이 서민이 사서 읽기 어렵다면 뭔가 문제가 있는 것 아니냐며, 요약본이라도 내달라는 주문을 했다. 아프지만 옳은 지적이었다. 한번은 이 책을 주제로 한 학술회의에서 발표를 한 적이 있었다. 30명 정도가 참여했는데, 청중은 말할 것도 없고 토론자도 이 책을 갖고 있지 않았다. 한 사람은 언론에 소개된 내용과 필자의 발표문만 참조했고 다른 사람은 도서관에서 빌려 보았다고 했다. 청중 가운데 한 사람은 서점에서 이 책을 손에 쥐고 살까 말까를 망설이다가 결국 내려놓았다며 구매자의 고민을 말해 주었다. 결국 돈 주고 살 수 없는 책을 냈다면 문제는 문제라는 생각이 들었고, 때 마침 출판사의 요청도 있고 해서 일반적인 관행에는 어긋나는 일이지만 이 책을 내기로 했다.

두 번째 이유는 수도권 편으로 끝낼 거냐, 비수도권 편이나 전국 편은 언제 나오느냐는 질문에 대답하기 위해서다. 이 질문은 나 자신에게도 큰 숙제였다. 하지만 수도권과 똑같은 방식으로 비수도권의 모든 동네를 포괄하자면 꼬박 2년은 걸리기 때문에 아예 엄두가 나질 않았다. 하지만 동네별 특성과 투표 패턴의 상관관계를 분석한다면 몇 개월 안에 마무리 할 수 있을 것 같아 책 출간 후 이 일에 집중했고 그 결과를 이 책에 담을 수 있었다. 결국 동네별 특성과 투표 패턴의 상관관계에 한정해서는 비수도권을 포함한 전국 편을 마무리한 셈이다. 이 책으로 필자로서는 마음의 큰 짐을 덜게 되었다.

-------------------------------------------------------------------------------------
<목차>


대한민국 정치 사회 지도 (집약본)

1부. 이 책은 어떤 책인가
1. 집약본을 내는 이유
2. ‘우리 동네 백과사전’, ‘우리 동네 정치 사회 지도’
3. 우리 동네가 ‘100명이 사는 마을’이라면
4. 이 책에 등장하는 통계에 대해
5. 2005년에 비로소 제 모습 드러낸 동네별 특징

2부. 서울시 522개 동네의 정치 사회 지도
1. 서울은 어떤 곳인가
2. 서울시의 동네별 정치 지도 비교 분석
3. 서울시의 동네별 사회 지도의 예: 강남구

3부. 경기도 524개 동네의 정치 사회 지도
1. 경기도는 어떤 곳인가
2. 경기도의 동네별 정치 사회 지도 비교 분석
3. 경기도의 동네별 사회 지도의 예: 수원시

4부. 인천시 140개 동네의 정치 사회 지도
1. 인천은 어떤 곳인가
2. 인천시의 동네별 정치 사회 지도 비교 분석
3. 인천시의 동네별 사회 지도의 예: 남구

5부. 수도권과 비수도권의 정치 지도 비교 분석
1. 수도권 1.164개 동네의 정치 지도 총괄
2. 비수도권 2,373개 동네의 권역별 정치 지도 분석
3. 전국 3,537개 읍면동과 전국 2.129개 동의 징치 지도 분석

6부. 결론
1. 동네와 선거 사이에  ‘법칙’이 보인다: 수도권을 중심으로
2. 대한민국의 ‘핵’ 수도권은 어떤 곳인가
3. 비수도권은 어떨까
4. 전국 3,573개 읍면동별 특성과 투표 패턴 분석 결과

<부록> 전국 정치 지도 분석 자료





전체목록  |  편집일기 (145)  |  신간이야기 (139)  |  제작일지 (51)  |  한 줄 인용 (13)

 
94 신간이야기
  [냉전의 추억 (1)] 2002년 윤도현의 평양 공연 에피소드 
 끄로마뇽
6080 2009-05-28
93 신간이야기
  [대담] GDP를 넘어서: 탈성장 담론과 아래로부터의 새로운 모색 
 관리자
1585 2016-02-12
신간이야기
  [대한민국 정치 사회 지도] '서민판'을 출간합니다~ 
 끄로마뇽
4929 2010-04-28
91 신간이야기
  [따끈따끈 신간] 이주...그... 먼... 길... 
 끄로마뇽
3060 2012-04-18
90 신간이야기
  [따끈따끈] 법률가의 탄생: 사법 불신의 기원을 찾아서... 
 끄로마뇽
3335 2012-04-20
89 신간이야기
  [레디앙] 폴 긴스버그와의 대담   3
 끄로마뇽
4880 2009-06-08
88 신간이야기
  [만들어진 현실] 1장   23
 박상훈
5043 2009-04-23
87 신간이야기
  [만들어진 현실] 목차와 서문   12
 박상훈
4692 2009-04-22
86 신간이야기
  [말라리아의 씨앗] 질병이 남긴 인간적 상처들 
 관리자
2045 2015-01-26
85 신간이야기
  [미디어 서평] '정의의 마지막 보루' 법률가들을 냉소하다 
 관리자
2546 2014-01-23
84 신간이야기
  [미리보는 책] 필립 슈미터와 브라질, 코포라티즘   32
 박상훈
9494 2009-12-10
83 신간이야기
  [북콘서트] 내가 살 집은 어디에 있을까? 
 관리자
1728 2015-11-03
82 신간이야기
  [북콘서트] 백수 기자와 파산 변호사의 정의 구현 프로젝트 
 관리자
1365 2017-01-17
81 신간이야기
  [북토크] 당신의 대학은 안녕하십니까? 
 관리자
2449 2014-03-19
80 신간이야기
  [북토크] 차별과 편견을 넘어 우리, 함께 걷자 
 관리자
1957 2015-04-03

[1][2][3] 4 [5][6][7][8][9][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