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끈따끈 신간] 이주...그... 먼... 길...

2012-04-18 10:24:21, Hit : 3023

작성자 : 끄로마뇽
- File #1 : 이주,_그_먼_길(입체).jpg(396.9 KB), Download : 94
원래크기로보기

새 책이 나왔습니다.
일제강점기로부터 해방이 됐을 때, 재일 조선인들은 왜 고국으로 돌아오지 않았을까요?
경제적으로도 정치적으로도 일본 하층 사회를 전전하며 2등 국민으로 차별받고 살았다면서
왜 그 땅에서 참고 살았을까요.
오랫동안 그게 잘 이해되지 않았답니다.
하지만, 이 책 속 우리 안의 이주 노동자들의 이야기를 읽으면서 조금씩 알 것도 같습니다.
젊은 시절을 몽창 한국에서 보내 이젠 어디가 고향인지 분간이 되지 않을 정도가 되어 버린 사람들도 있고,
생활 기반이 이곳에 있거나,
자신뿐 아니라 가족까지도 정체성을 규정하기 어려운 사람들도 많습니다.
귀환한 노동자들이 다시 고향을 떠나게 되는 것도 흔한 일입니다.
이 책은 귀환한 노동자들과의 만남으로부터 이야기를 시작합니다.
귀환이나 추방은 문제의 끝이 아니라 시작이라는 의미입니다.

현재 국내에 체류 중인 외국인은 126만 명에 이릅니다.
한국에서 살아가는 이들 가운데 40명 중 1명인 셈이지요.
이주노동자는 국내 임금노동자의 4퍼센트인 60만여 명, 다문화 가정은 18만 가구에 이릅니다.
이제 이주, 이주민, 이주노동자를 바라보는 우리의 시각을 현실에 맞추어야 할 때입니다.





전체목록  |  편집일기 (145)  |  신간이야기 (139)  |  제작일지 (51)  |  한 줄 인용 (13)

 
281 신간이야기
  최고의 정치학자 3권 완간   1
 이진실
3659 2012-09-21
280 편집일기
  <다운사이징 데모크라시> 마무리 중... 
 끄로마뇽
3238 2012-09-19
279 편집일기
  마녀와 만났습니다! 
 끄로마뇽
2837 2012-09-03
278 편집일기
  [이너뷰] 책읽는 대한민국? 노동운동 없이는 불가능! 
 끄로마뇽
2808 2012-08-13
277 신간이야기
  <신간소개> 가난한 사람들도 여가를 가져야 한다는 생각은... 
 끄로마뇽
3421 2012-07-09
276 신간이야기
  난독증 치료의 신약, <마녀의 연쇄독서>   1
 끄로마뇽
3574 2012-07-03
275 신간이야기
  [오래기다려온신간] 헤게모니와 사회주의 전략   2
 이진실
3069 2012-05-08
274 신간이야기
  [따끈따끈] 법률가의 탄생: 사법 불신의 기원을 찾아서... 
 끄로마뇽
3297 2012-04-20
신간이야기
  [따끈따끈 신간] 이주...그... 먼... 길... 
 끄로마뇽
3023 2012-04-18
272 신간이야기
  [신간소개] 그들은 어떻게 최고의 정치학자가 되었나 1, 2 
 이진실
3462 2012-03-06
271 편집일기
  <부러진 화살> 작가 서형 인터뷰 
 끄로마뇽
3657 2012-01-26
270 편집일기
  2012년 후마니타스   1
 펀짱
4290 2012-01-10
269 편집일기
  르뽀 <부러진 화살> 다시 보기 
 끄로마뇽
6531 2012-01-06
268 편집일기
  자랑 좀 하겠습니다 
 끄로마뇽
3726 2012-01-04
267 편집일기
  [저자와의 만남] 소금꽃나무 김진숙 지도위원   1
 이진실
3784 2011-12-20

[1][2][3][4][5] 6 [7][8][9][10]..[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