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본주의 이해하기2> 로널드 코스(Ronald Coase)

2008-09-05 14:32:25, Hit : 6373

작성자 : 끄로마뇽
정치경제학에 중요한 공헌을 한 또 한명의 노벨경제학자, 그리고 '천재' 로널드 코스의 이야기입니다. 학생이었던 코스의 오류를 지적하려다가 설득당한 교수들의 이야기는 꽤 유명한 에피소드지요...
----------------------------------------------------------------

로널드 코스 : 보이지 않는 손과 보이는 손 (1910~  )



로널드 코스는 81세의 나이에 노벨경제학상을 수상했을 때, 제1차 세계대전이 한창이던 영국에서 보낸 자신의 성장기를 이렇게 회상했다. “나는 혼자일 때가 많았지만 외롭지는 않았다.” “체스를 배우고 나서는, 혼자 번갈아 가며 체스를 두었고 그것이 즐거웠다.” 고독을 즐겼던 것이 그에게는 도움이 되었을 것이다. 그는 어느 쪽에도 속하지 않는 사람이 되었으니까 말이다.

그의 부모는 모두 12살에 학교를 그만두었으며 우체국에서 일했다. 코스가 교육을 받게 된 것도 다소 우연이었으며 처음에는 화학을 공부했다(“나는 수학에는 흥미가 없었다”). 그는 자신이 노벨경제학상을 수상한 것은 “여러 우연적 사건들의 결과”라고 수상 소감에서 밝혔다. 그런 ‘우연’ 가운데 하나는 가장 유명한 그의 논문 “사회적 비용의 문제”(The Problem of Social Cost)와 관련이 있다. 시카고 대학의 교수들(그 가운데 일부는 보수적 자유방임주의 경제학의 선두에 있었다)은 코스의 논문을 읽고 그 논문에 오류가 있다고 생각했다. 이들은 코스의 실수를 바로잡고자 저녁 식사에 그를 초대했지만 설득당한 것은 오히려 그들이었으며, 그들은 코스에게 그 생각을 발표하도록 권고했다. 이른바 ‘코스의 정리’(Coase Theorem)를 유명하게 만든 것, 무엇보다도 그에게 노벨경제학상을 안겨 주었던 것이 바로 이 논문이다. 사실 ‘정리’는 그의 논문 어디에도 없으며 방정식도 하나 없었다(그가 수학을 싫어했다는 사실을 생각해 보라). 그의 아이디어가 정리라고 불리는 이유는 그날 저녁 식사를 함께했던 교수들 가운데 한 명이 아이디어라기보다는 정리라고 부르는 것이 더 그럴싸하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그 직후 시카고 대학의 법학대학원에서 코스에게 교수 자리를 제안했으며 1979년 은퇴할 때까지 재직했다.

코스의 정리가 정부의 경제적 역할이 제한되어야 한다고 주장하는 것처럼 보였기 때문에 그는 많은 보수주의 경제학자들과 기업가들의 영웅이 되었다. 그러나 사실 코스는 당시 지배적이었던 신고전학파 경제학의 비판자였다. 경제학자들의 고도로 추상적이고 수학적인 접근법을 의도적으로 피하면서 그는 다른 사람들에게도 “시장이 실제로 작동하는 방식과, 정부가 어떻게 일하는지에 대해 서술할 것”을 권했다. 그는 동료 경제학자들이 자본주의 경제의 제도적 특징에 대해 아는 것이 거의 없다는 것, 그리고 다른 나라, 특히 1990년대 초에 공산주의를 포기했던 국가들에게 잘못된 조언을 한다고 비난했다. “적절한 제도가 없이는 어떤 시장 경제도 불가능하다. 우리 자신의 경제에 대해서 더 많이 알수록 그들에게도 좋은 조언을 줄 수 있다.”


Unity
http://www.lifeinsurpolicies.com/ term life insurance rates epcpkr http://www.carinsurplans.com/ state auto insurance 8-D 2012-03-14
15:37:21

수정 삭제
joeEEEboy
http://www.comparelifeinsurers.net/ standard life insurance :-((( http://www.bestinsurplans.net/ health insurance plans >:-(( 2012-02-27
14:05:57

수정 삭제
sooookrisp
http://www.accuratelifeinsurance.com/ life insurance for seniors 85104 http://www.bestinsurcoverage.com/ life insurance cost 892 2012-02-23
13:30:15

수정 삭제
rtizlj
iqnjgH , [url=http://rmvpexwdctee.com/]rmvpexwdctee[/url], [link=http://lziqkzdqzefm.com/]lziqkzdqzefm[/link], http://ddzcosazrycs.com/ 2012-02-18
00:27:08

수정 삭제
dftgqlfzyn
fnr9kD <a href="http://hdjmehwmdwyy.com/">hdjmehwmdwyy</a> 2012-02-17
02:26:35

수정 삭제
Candid
A pleasingly raitnoal answer. Good to hear from you. 2012-02-16
17:50:09

수정 삭제



전체목록  |  편집일기 (145)  |  신간이야기 (139)  |  제작일지 (51)  |  한 줄 인용 (13)

 
신간이야기
  <자본주의 이해하기2> 로널드 코스(Ronald Coase)   6
 끄로마뇽
6373 2008-09-05
280 신간이야기
  <자본주의 이해하기3> 아마티아 센   12
 끄로마뇽
4928 2008-09-05
279 신간이야기
  <자본주의 이해하기4> 계급과 계급관계란?   28
 끄로마뇽
5617 2008-09-05
278 신간이야기
  <Dark Continent> 2차대전 후 살아남은 아이들   18
 끄로마뇽
4795 2008-09-20
277 편집일기
  인류에 대한 사랑과 개인에 대한 사랑, 열정과 이성   1
 끄로마뇽
4640 2008-09-23
276 편집일기
  pressure group을 어떻게 번역할 것인가?   2
 끄로마뇽
4630 2008-09-30
275 편집일기
  [알아두면 좋은 편집TIP1] 뭐든지 찾아줘요: Alt+G 
 끄로마뇽
4709 2008-10-01
274 편집일기
  [알아두면 좋은 편집TIP2] 맞춤법 사전 200% 활용법: F8   23
 끄로마뇽
5293 2008-10-06
273 신간이야기
  <출간 예고편> 자본주의 경제체제의 현실과 이론에 대한 세 권의 책   4
 끄로마뇽
4890 2008-10-20
272 신간이야기
  루브 골드버그: <절반의 인민주권> 중에서   35
 끄로마뇽
9095 2008-10-23
271 편집일기
  <절반의 인민주권>을 출간하며...   6
 끄로마뇽
5403 2008-10-29
270 신간이야기
  <절반의 인민주권> 출간 후 오자 보고   36
 끄로마뇽
6799 2008-11-07
269 신간이야기
  <케인스 전기> 제작 관련 의견 구함   3
 끄로마뇽
4683 2008-11-19
268 편집일기
  후마니타스 연말 일정 공지 
 끄로마뇽
4728 2008-12-24
267 편집일기
  2009년 운영 계획 
 끄로마뇽
4323 2009-01-12

[1][2][3][4][5] 6 [7][8][9][10]..[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