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 이야기3> 곱등이 친구 연가시

2011-04-27 10:15:49, Hit : 4723

작성자 : 끄로마뇽
한때 곱등이가 네이버 검색 1위에 오른 적이 있다더군요.
곱등이에 기생하는 연가시도 덩달아 인기였다죠.
연가시는 곤충을 물가로 인도해 자살로 몰고간다고 하네요. 무시무시...
사진을 올려드리고 싶지만 난이도가 중급 정도 되는 사진이라... 패스~ ^^
-------------------------------------------------------------------------

곤충을 물가로 인도해 자살로 몰고 가는 연가시Nematomorpha 또한 공포심을 상실시키는 대표적인 기생충이다. 연가시는 선충류에 속하며, 귀뚜라미나 사마귀 같은 육식성 곤충에 기생하는데, 1미터에서 길게는 3미터까지 자라난다. 다 자란 성충은 맑은 물에 살며 짝짓기를 하고 알을 낳는다. 알들은 잠자리처럼 물에서 어린 시절을 보내는 곤충 안에서 성장하고, 성충이 된 잠자리들이 육식 곤충에게 잡아먹히면서 사마귀나 귀뚜라미로 이동한다. 다 자란 연가시 성충이 물로 돌아가는 과정이 문제다. 연가시는 숙주의 몸 밖이나 물 밖에서는 매우 짧은 시간밖에 생존하지 못하므로, 숙주가 직접 물에 빠져야 무사히 생활사를 마무리할 수 있다.

곤충은 보통 물에 자발적으로 빠지지 않으며, 오히려 물을 피하는 편이다. 그렇다고 우연히 곤충이 물에 빠져 주기를 언제까지나 기다릴 수도 없는 일이다. 그래서 연가시는 곤충의 신경계에 작용하는 특정 단백질을 분비해 물에 빠져 죽게 만든다. 물이 위험하다는 사실을 망각하게 하는지, 체온을 높여 물가처럼 더 시원한 곳을 찾게 만드는지에 대한 정확한 작용 기전은 밝혀지지 않았지만, 연가시에 감염된 곤충은 물가를 찾아가 자살하듯 빠져든다. 단순해 보이는 기생충이 구조적으로 훨씬 복잡하고 몸집이 큰 동물들을 자유자재로 조종하는 방식은 놀랍다(Read 1990)





전체목록  |  편집일기 (145)  |  신간이야기 (139)  |  제작일지 (51)  |  한 줄 인용 (13)

 
251 한 줄 인용
  <시간의 목소리>에서_ 4. "상실"   14
 윤상훈
4316 2011-07-25
250 한 줄 인용
  <시간의 목소리>에서_ 3. "맥주"   2
 윤상훈
4102 2011-07-22
249 편집일기
  [근간 맛뵈기] 다운사이징 데모크라시   3
 끄로마뇽
4057 2011-07-21
248 신간이야기
  쉿, 근간 <나는 라말라를 보았다>와 바렌보임의 베토벤 
 끄로마뇽
3710 2011-07-21
247 한 줄 인용
  <시간의 목소리>에서_ 2. "밤의 지하실"   7
 윤상훈
4101 2011-07-19
246 신간이야기
  신간 <노동계급 형성과 민주노조운동의 사회학> 리뷰.   13
 未貞
3509 2011-07-19
245 신간이야기
  <시간의 입> → <시간의 목소리>가 곧 나옵니다.   9
 윤상훈
4469 2011-07-18
244 편집일기
  『소금꽃나무_한정 특별판』을 출간하며... 
 관리자
3907 2011-07-05
243 한 줄 인용
  <시간의 입>에서_ 1. "폭우"   7
 윤상훈
4425 2011-06-23
242 신간이야기
  에두아르도 갈레아노의 <시간의 입>이 곧 나옵니다.   18
 윤상훈
4096 2011-06-21
241 신간이야기
  출간 임박! <기생충, 우리들의 오래된 동반자>   25
 끄로마뇽
4784 2011-05-03
240 편집일기
  학생인권조례 서명 동참을   3
 펀짱
3564 2011-04-29
신간이야기
  <기생충 이야기3> 곱등이 친구 연가시 
 끄로마뇽
4723 2011-04-27
238 신간이야기
  <기생충 이야기2> 대변 발사   1
 끄로마뇽
4182 2011-04-22
237 신간이야기
  <기생충 이야기1> 가장 보편적인 생물   6
 끄로마뇽
4645 2011-04-21

[1][2][3][4][5][6][7] 8 [9][10]..[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