샤츠쉬나이더 추천 글

2008-10-20 18:10:46, Hit : 4557

작성자 : 박상훈
이 책은 미국 유학 시절 처음 접했던 정치학 책 가운데 하나이다. 코포라티즘 이론가로 잘 알려진 필립 슈미터 교수가 수업 첫 시간에, “이 푸른색의 작은 책(영문판 표지 색깔)은 정치학의 고전”이라고 소개했던 기억이 생생하다. 한국사회에서 민주주의는 지나치게 도덕적거나 규범적으로 이해되는 경향이 강하다. 지식인들이나 정치가들 역시 추상적이고 낭만적인 민주주의관을 습관적으로 말해왔다. 그러나 민주주의에서 중요한 것은, 보통사람들이 제한된 시간과 일상생활 속에서도 큰 영향력을 행사할 수 있어야 한다는 데 있다. 민주주의를 현실적으로 이해하고 효과적으로 활용하는 것에 비례해 보통 시민들의 권력은 강해질 수 있다. 그러려면 우선 실제의 민주주의를 '있는 그대로' 정의하고 서술할 수 있어야 한다. 민주주의에 대한 잘못된 이해방식과 이데올로기를 뚫고 실제의 민주주의를 이론화하고자 했다는 것, 그래서 보통사람들이 이해하고 실천할 수 있는 민주주의론을 구축하고자 했다는 것, 이 책의 중요성은 바로 여기에 있다. 80년대 후반 이후 민주주의를 본격적으로 경험하면서 나는 이 책이 왜 정치학의 고전이자 현대 민주주의의 교과서가 될 수밖에 없는가 하는 사실을 다시 생각하게 되었다. 대학에서 가르치는 동안 학생들에게 언제나 이 책의 필독을 권했지만, 한글 번역본이 없어 아쉬움이 컸다. 때늦은 감이 있지만, 한글판의 출간을 환영하고 민주주의와 정치, 정당과 이익집단에 대해 관심을 갖는 모든 사람들에게 일독을 권한다.   -- 최장집(고려대 명예교수)


끄로마뇽
<펀짱> 샤츠슈나이더, 슈미터로 통일할 것임.
반영하겠슴. 땡큐~
2008-10-21
23:20:48

수정  
김순영
지나치게 도덕적거나 -> 도덕적이거나 2008-10-21
19:41:14

수정  
펀짱
샤츠슈나이더인가요, 샤츠쉬나이더인가요?^^ 2008-10-21
13:54:49

수정  
박상훈
민용, 내용과 길이 등을 검토해줘 2008-10-20
18:11:01

수정  



전체목록  |  편집일기 (145)  |  신간이야기 (139)  |  제작일지 (51)  |  한 줄 인용 (13)

 
19 신간이야기
  이소선 책에 도움 주신 분들께   1
 박미경
4628 2008-11-25
18 신간이야기
  지겹도록 고마운 사람들아   46
 박미경
20817 2008-11-20
17 신간이야기
  마켓 시스템   26
 박미경
4584 2008-11-20
16 신간이야기
  <케인스 전기> 제작 관련 의견 구함   3
 끄로마뇽
4702 2008-11-19
15 신간이야기
  <절반의 인민주권> 출간 후 오자 보고   36
 끄로마뇽
6858 2008-11-07
14 신간이야기
  루브 골드버그: <절반의 인민주권> 중에서   35
 끄로마뇽
9108 2008-10-23
13 신간이야기
  <민주주의와 법의 지배> 출간 예고   24
 주홍
4604 2008-10-22
12 신간이야기
  <신간 준비> 이대근 지음, [와이키키 브라더스를 위하여] 중, 저자와 편집자의 문답   28
 박상훈
4701 2008-10-21
신간이야기
  샤츠쉬나이더 추천 글   4
 박상훈
4557 2008-10-20
10 신간이야기
  <출간 예고편> 자본주의 경제체제의 현실과 이론에 대한 세 권의 책   4
 끄로마뇽
4902 2008-10-20
9 신간이야기
  정당론 고전 시리즈   9
 박상훈
4780 2008-10-15
8 신간이야기
  아르헨티나에서 벌어진 스캔들....에 대해 아시는 분 ^^   45
 펀짱
23056 2008-09-22
7 신간이야기
  <Dark Continent> 2차대전 후 살아남은 아이들   18
 끄로마뇽
4841 2008-09-20
6 신간이야기
  <자본주의 이해하기5> 굶주림? 돈이 말해주는 세상 
 끄로마뇽
5041 2008-09-10
5 신간이야기
  <자본주의 이해하기4> 계급과 계급관계란?   28
 끄로마뇽
5647 2008-09-05

[1][2][3][4][5][6][7][8] 9 [10]